GPM, 몬스터VR 17개 VR게임 파트너쉽 체결

기사날짜:2017-01-02


- 국내 및 해외 개발사의 다양한 VR게임 서비스 파트너쉽 체결

- 유명 IP를 활용한 VR게임도 다수 확보

- 누구나 함께 쉽게 즐길 수 있는 컨텐츠 위주로 다양한 장르 확보


GPM이 개발한 VR게임 서비스 플랫폼 '몬스터VR'은 최근 VR의 대중화를 위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몬스터VR의 특징으로 꼽히는 '누구나,함께,쉽게' VR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장점과 함께, GPM이 직접 운영하고 있는 게임개발자 커뮤니티 '데브코리아'를 통해 VR게임 개발사들과 빠른 협업을 만들어내고 있다.

GPM은 한달이라는 짧은 시간 동안 17개의 VR게임을 확보했으며 캐쥬얼 액션, 슈팅, 스포츠, 카지노, 롤러코스트, 호러 등 다양한 장르의 게임을 서비스 할 수 있게 되었다.

함께 하게 될 파트너 사는 이토이 랩, 쿵게임즈, 공게임즈, 서브드림스튜디오, M2Games, 도베르만스쿼드 등으로 몬스터VR 1기 파트너 개발사만 무려 여덟 곳이나 된다.

몬스터VR의 파트너사인 쿵게임즈는 화끈한 1인칭 액션 RPG게임 <CODEX VR>와 우리에게 친숙한 가칭 <앵그리VR> 등을 개발 중이며 한국 게임 개발사 최초로 2015년 'Oculus VR Jam'에 참가 후 VR 컨텐츠 개발 및 노하우가 많이 쌓인 한국 VR개발사이다.

서브드림스튜디오의 정직한 대표는 과거 갈라넷 , 카밤 등 유명 게임회사를 경영하며 매각한 경험이 있는 인물이다. 정직한대표가 개발한 VR게임도 몬스터VR이 추구하는 간단하고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아케이드 게임 위주로 개발 중이다.

야구게임 <이사만루> 시리즈로 유명한 공게임즈도 야구VR 버전을 개발 중이며 이미 검증된 개발실력으로 몬스터VR과 함께 VR야구의 대중화를 이끌 수 있도록 준비 하고 있다.

GPM 박성준대표는 올해 숙박시설 , PC방 , 노래방 , 몬스터VR가맹점 등을 통해 전국적으로 VR게임을 보다 쉽게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GPM의 중국 파트너인 쥬디VR을 통해 몬스터VR에 서비스 될 게임을 중국의 3,000개 이상의 체험존에서도 서비스될 수 있는 길도 준비해 두었다.


출처: 디스이즈게임즈 https://www.thisisgame.com/webzine/news/nboard/225/?n=67964